사이트 바로가기
IR뉴스
HOME > IR뉴스
인쇄하기
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 "원가경쟁력 강화·자산효율 극대화"
[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]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이 20일 경기도 이천 본사 영빈관에서 열린 제72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"올해 끊임없이 원가경쟁력을 강화하고 자산효율화를 극대화해 불확실성에 대비할 수 있는 체력을 강화해 나가겠다"고 밝혔다.
 
이 사장은 "올해 고객 재고 부담 완화, 서버와 모바일 제품 수요 증대를 중심으로 한 완만한 수요 회복이 전망됐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전반적인 수요 및 공급 환경이 영향을 받으면서 시황 개선에 대한 불확실성도 높아지고 있다"면서 "불확실성에 대비할 수 있는 체력을 강화해 나가겠다"고 말했다.
 
구체적으로 SK하이닉스는 지난해 개발한 D램과 낸드플래시 차세대 제품을 연내 본격적으로 생산하고 판매를 확대해 원가경쟁력을 제고할 예정이다. 또 고도화된 품질관리를 통해 고객을 만족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어 시장 확대를 위해 애쓴다는 계획이다.
 
이석태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이 20일 경기도 이천 본사 영빈관에서 열린 제72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말하고 있다. 사진/SK하이닉스
 
이외에도 지난 호황기 동안 확보해 놓은 자산의 효율성을 극대화해 투자를 최적화하고 수익률을 높이는 한편,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통해 인적 생산성도 높인다는 방침이다.
 
한편 이날 주총에서는 이 사장이 사내이사로, 지난해부터 이사회 의장을 맡은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이 의장으로 재선임됐다.
 
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고되면서 이날 주주 외 외부인의 사업장 출입이 엄격히 제한됐다. 코로나19 확산 영향에 따라 예년보다 참석자가 줄었는데 의결권 있는 주식총수 중 83.33%를 소유한 주주가 참석했다.
 
김광연 기자 fun3503@etomato.com